오늘도 조용하고 평화로운 연합시스템

 

 

그저 조용… 🕊

 

한동안 별일 없이

평화롭기만 했던 회사를

 

발칵 뒤.집.어.버.린.

맹수가 등장했습니다.

 

 

“꺄악”

 

아침부터 어쩔 줄 모르는

직원들의 목소리가

곳곳에서 터져 나왔는데요!

 

((여기서부터 심장 주의))

 

바로 L대리님의 반려견

‘말티즈는 참지 않긔’의 그 말티즈!

 

리봄이의 첫 출근날이었던 거죠 😍

 

리봄이 / 여 / 생후 15개월

 

킁킁킁킁 요기 조기

냄새도 맡고

 

저 쪼끄만 건 뭐야…

 

지아 부장님까지

소문 듣고 찾아오셨습니다

신입견 리봄이와 지아 부장님

ㅎㅎ.. 아직 어색하지만

씩씩하게 인사도 나눴는데요

(다들 봤지? 나 인사하는거)

 

리봄이 덕분에

귀여운 거 X 3 이 되어

 더욱 행복했던 하루 💕

출근 반나절만에 꼬질꼬질

 

사람이나 강아지나

출근은 늘 힘들잖아요…

리봄이는 결국

퇴근 두시간을 앞두고 뻗어버렸는데요

(나도 그맘 잘 안다..)

 

리봄아 다음에 또 놀러와 ❤️